이곳에서 찍으려고 찍은 것은 아니나

지방을 가던 중 잠시 들른 휴게소에서

너무나 멋진 뷰가 있어 촬영을 했던 기억이 있네요~